Programs

아이들의 놀이 문화가 점점 사라지고 있다. 서로 만나 노는 일이 줄어들고 있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스스로 놀이 문화를 만드는 일을 가르치지 않기 때문이라고 정영화 대표는 말한다. 새로운 놀이 문화 형성을 위해 개똥이네 책놀이터에서는 초등학교 고학년 아이를 둔 부모를 대상으로 자녀 놀이 문화 교육 시간을 가졌다.
〈청개구리 작업장이 궁금해〉라는 제목으로 영등포에 위치한 ‘하자센터’가 진행하는 ‘청개구리 작업장’에 대한 이야기를 들었다. 청개구리 작업장 아이들은 직접 자기 아지트를 구상하고, 1년이라는 시간 동안 직접 만들고 꾸민다. 스스로 놀이터를 만드는 셈이다. 이날은 이들이 문화를 만들어온 과정, 그리고 그 모습을 지켜본 하자센터 교육기획팀의 이야기를 들었다. 준비한 이야기가 끝나자 행사에 참석한 학부모들은 아이들에게 재밌는 얘기를 얼른 들려줘야겠다며 발걸음을 서둘렀다.